Skip to main content
Articles on Serenity

Media

“골프장이야 미술관이야”… 세레니티CC ‘OK 박세리 대회’에 인기 상한가 | 서울신문

언론보도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22-09-29 14:49
조회
567

OK금융 박세리 인비테이셔널 진행 후 예약 문의 급증
깔끔한 필드에 곳곳에 배치된 미술품이 인기 이유


▲ 세레니티CC
야간에 더 멋진 모습을 보여주는 세레니티CC의 모습

“골프장이야 미술관이야?”

지난 25일 끝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OK금융그룹 박세리인비테이셔널 대회’가 치러진 충북 청주시 서원구의 ‘세레니티 컨트리클럽’(옛 실크리버)의 인기가 급등하고 있다. 깔끔하게 정리된 골프장 컨디션은 물론 곳곳에 배치된 조각작품들을 직접 눈으로 본 갤러리들이 앞다퉈 문의를 하고 있어서다.

이미 중부권 명문 골프장으로 유명한 세레니티CC는 ‘OK금융그룹 박세리인비테이셔널’을 2년 연속 치르면서 더욱 유명세를 타고 있다. 골프장 관계자는 “이번 대회 기간에 약 2만명의 갤러리가 입장했다”면서 “‘ㅁ’자 중정(정원)을 갖추고 있는 클럽하우스가 이색적이고, 각종 미술작품을 전시해 놓아 고급스럽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클럽하우스뿐만 아니라 필드에는 2300여그루의 장송과 18번홀 폰드에 설치된 대형 조각작품인 ‘만월(滿月)’도 갤러리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는 평가다.
새롭게 단장한 세레니티CC 클럽하우스의 전경. 세레니티CC의 클럽하우스는 ‘ㅁ’자 형태의 중정을 갖춰 독특하면서도 고급스럽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세레니티CC 제공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새롭게 단장한 세레니티CC 클럽하우스의 전경. 세레니티CC의 클럽하우스는 ‘ㅁ’자 형태의 중정을 갖춰 독특하면서도 고급스럽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세레니티CC 제공

대회 기간 골프장을 찾은 갤러리 A씨는 “소나무가 많아 산책하듯 걷고 플레이하기 좋은 코스같다”면서 “중부권에 숨겨진 보석 같은 골프코스”라고 말했다.

갤러리들의 호평이 쏟아지면서 벌써부터 내년도 부킹 문의가 들어오고 있다. 골프마케터 업체를 운영하고 있는 이모씨는 “외국 자동차브랜드사와 골프의류브랜드사 등의 VIP고객 골프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는데 서울지역과 충청지역, 전라지역의 고객님을 한 자리에 모시는 게 쉽지 않다”면서 “여기 세레니티 CC는 지리적으로 접근성이 좋고 코스도 품격이 있어서 골프 행사장으로 최적지라 벌써 예약 문의가 온다”고 설명했다.
지난 25일 막을 내린 OK금융그룹 박세리 인비테이셔널 대회가 치러진 충북 청주 세레니티CC에 수많은 갤러리가 운집한 모습. 세레니티CC 제공클릭하시면 원본 보기가 가능합니다.



▲ 지난 25일 막을 내린 OK금융그룹 박세리 인비테이셔널 대회가 치러진 충북 청주 세레니티CC에 수많은 갤러리가 운집한 모습.
세레니티CC 제공

명품 코스와 특색 있는 클럽하우스도 장점이지만, 사실 세레니티CC의 최대 매력은 입지다. 충북 청주시와 세종시 가운데 위치한 세레니티CC는 전국 어디서든 접근성이 뛰어나다. 특히 서울~세종고속도로(제2경부고속도로) 건설 구간 중 구리~안성구간이 올해 12월 개통되고, 2023년 안성~세종구간이 뚫리면 서울 강남과 경기권에서 1시간이면 도착 할 수 있다.

한편 세레니티CC는 지난 17일 신규 ‘챌린지코스 9홀’을 추가로 개장하고 총 27홀 운영 체제를 완성했다. 또 내년 상반기에 ‘세레니티골프앤리조트’를 오픈한다는 계획이다.

원본 출처 : https://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220929500063&wlog_tag3=naver